728x90
반응형

아이들과 저의 방학을 맞아 제주도에서 2주 동안의 휴가를 계획했습니다. 말을 꺼낸 것은 분명 저 였는데, 어느순간 바쁜 일에 치여 살다가 문득 돌아보니 준비는 모두 남편이 도맡아 하고 있었어요. 휴가를 모두 준비해준 남편에게 고마움을 느끼며 제주도에서의 2주를 시작해봅니다. 


제주도 1일차

제주도로 출발제주도로 출발제주도로 출발
제주도로 출발

평일 아침시간이라 지하철에 사람이 너무 많았습니다. 생각해보니 월요일 아침 출근시간인 것을 깜빡했네요. 오히려 더 일찍 나왔으면 좋았을텐데 말입니다. 공항에 도착하니 교통약자 이동서비스도 제공합니다. 이 순간만큼은 두 다리는 튼튼하지만 약자가 되고 싶었습니다.

늘 가는 4층 푸드코트에 들러 간단한(?) 식사를 합니다. 분명 간단하게 먹으려고 했는데 남편께서 사용가능한 식권을 모두 사용할 각오로 오셨다며 1인 1메뉴를 시전합니다. 이제 초4는 1메뉴가 그렇다고 쳐도, 초1에게는 조금 힘들지 않을까 싶었는데 남편이 생각해서 사준다고 한 것이니 그냥 먹기로 합니다.

 

제주도로 출발제주도로 출발
제주도로 출발

저는 메밀소바, 남편은 어묵우동, 큰아이는 카레카츠, 둘째는 안심카츠로 1인 1메뉴의 버거움을 이겨내고 모두 먹고 든든하게 출발합니다.

제주도로 출발제주도로 출발
제주도로 출발

여행의 묘미는 역시 비행기타는 즐거움 아니겠습니까? 검색대를 통과하여 들어간 공항에서 우리가 타고 갈 비행기가 보이니 설레기 시작합니다. 비행기를 타는 내내 설레임이 가득한 제주 여행의 시작입니다. 

제주도도착제주도도착
제주도도착

약 1시간 기절 후(비행기만 타면 자는지라) 제주도에 도착했습니다. 제주도는 언제와도 뭔가 설레는 느낌이 있는 곳인 것 같아요. 제주도 탁송보낸 차를 공항에서 바로 픽업하고, 무한커피를 위하여 카페패스도 구입해줍니다.

 

 

제주도 카페패스 이용하기

휴가차 제주도를 찾았습니다. 원래는 휴가를 오려고 했던것이 아니었는데 어쩌다보니 휴가차 2주라는 기간을 제주도에서 보내게 되었습니다. 일전에 제주도를 방문했을때는 렌트카를 이용했었

almondbanana-travel.com


 

 

그린앰버서더서약짐정리중
짐정리중



카페패스를 구입하면서 '그린 앰버서더 서약'이라는 것을 했더니 커피 1잔을 추가로 증정해주었습니다. 제주를 사랑하고 제주를 살리는 여행자가 되고 싶었거든요.

카페패스를 사용할 카페에 들르는 동안, 잠시 차에 있는 짐을 정리합니다. 차량 윗쪽에 짐을 올릴 수 있는 가방을 일전에 코스트코에서 사 두었는데, 이번에 요긴하게 사용하네요. 가져온 짐이 뒷좌석까지 점령하고있기에 뒷좌석 활성화를 위해 짐을 위로 올려줍니다.

 

반응형

 

먹을거리는 동문시장에서

동문시장 입구
동문시장 입구
동문시장 먹을거리동문시장 먹을거리
동문시장 먹을거리
동문시장 먹을거리동문시장 먹을거리
동문시장 먹을거리


아침을 그렇게 먹었는데도 뭔가 먹고싶은 아이들을 위해 먹거리를 사러 동문시장에 들렀습니다. 제주도에 올때마다 늘 오는곳이고 늘 같은것만 사기 때문에 머무는 시간은 얼마 걸리지 않았네요. 초입부터 이것저것 맛있어보이는 먹거리를 많이 판매하는데, 저희 아이들은 제주도 흙돼지로 만든 족발을 제일 좋아하기에 정육점에서 족발을 구매했어요. 앞다리 1개에 20,000원입니다. 부각을 특히 둘째가 좋아하여 부각도 1봉지 샀구요.

동문시장의 주차비는 30분 이내 출차시 무료이고, 이후부터 비용이 발생합니다. 주차권은 따로 주지 않으니 이점 유의하세요! 저는 나갈때 시간을 보니 딱 24분 있었기에 주차비는 내지 않았습니다.

 


함덕해수욕장도 가야지!

함덕해수욕장
함덕해수욕장

 

함덕해수욕장
함덕해수욕장
함덕해수욕장함덕해수욕장함덕해수욕장
함덕해수욕장


바다에 가자고 난리난리인 아이들을 위해 가장 가까운 함덕해수욕장으로 자리를 옮겨보았습니다. 날씨도 좋은데 썰물때라 저 멀리까지 나가서 놀 수 있었어요. 바다생물도 많아서 아이들이 이것저것 잡고 놀기도 하고, 가져온 다이소 득템물건인 삽을 이용해서 모래를 파기도 하고, 한 3시간은 놀았던 것 같아요.


더 포 그레이스 리조트

더포그레이스리조트
더포그레이스리조트

 

어느덧 첫 번째 숙소인 더 포 그레이스 리조트(The four graces resort)에 도착합니다. 작년에 왔을때도 잠시 묵은 적 있었는데, 가성비 괜찮은 수영장 있는 리조트라 선택해봅니다. 수영장은 편하게 편하게 이용할 수 있지만, 라이프가드가 따로 없기 때문에 반드시 부모님이 지켜봐야 합니다.

 

더포그레이스리조트
더포그레이스리조트
더포그레이스리조트더포그레이스리조트
더포그레이스리조트


룸컨디션은 그럭저럭 괜찮습니다. 화장실도 적당히 크고, 저희가 묵은 방은 수영장이 바로 보이는 곳에 위치해서 아이들은 수영하러 뛰어나가고 저는 방안에서 시원하게 에어컨 키고 편히 일도 하고 업무도 보고 방정리도 하고 아이들도 지켜볼 수 있습니다. 수영장은 유아풀과 성인풀이 나뉘어져 있는데, 유아풀에는 작은 배도 떠 있습니다. 아주 어린 아가들은 탈 수 있을 것 같은데, 저희 초1은 한번 타보더니 물이 샌다(?)고 하더라구요. 성인풀은 130cm부터 이용 가능이라고 되어 있는데 지금 120cm가 조금 넘는 초1이 들어가니 넉넉하게 잘 놉니다.


더포그레이스리조트 수영장더포그레이스리조트 수영장
더포그레이스리조트 수영장
더포그레이스리조트 수영장
더포그레이스 리조트 수영장


밤이 되면 이렇게 수영장 가운데 큰 달이 뜹니다. 너무 예뻐서 한장 찍어보았는데, 그새 아이들은 또 수영하러 나가자고 성화여서 수영을 하게 해 주었습니다. 수영장 이용시간이 오전 10시부터 오후 9시까지라 물놀이 좋아하는 아이들은 정말 여기서 실컷 수영하고 놀 수 있답니다.

물놀이 후, 동문시장에서 흑돼지 족발과 함께 사온 흑돼지 삼겹살을 구워 열심히 먹고, 하루를 마감합니다. 2주간의 휴가라 천천히 여유있게 지내다가 갈 수 있을 것 같아 좋은 제주여행입니다.

 


 

 

자차로 제주도 여행하기, 제주도 탁송

제주도로 여행을 하기로 결정하고 나서 가장 먼저 생각했던 것이 숙소와 렌트카였어요. 제주도로 여행을 갈때마다 당연히 차량은 렌트를 해서 이용하는 것으로 여겼었는데, 이번 휴가는 딱 성

almondbanana-travel.com

 

728x90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